Artists with Arario 2011

2011.09.20 ▶ 2011.11.06

아라리오갤러리 청담

서울 강남구 청담동 99-5 아라리오갤러리 청담

Map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작품 썸네일

    수보드 굽타

    Untitled 10 Brass jars, pigment, Size Variable, 2010

  • 작품 썸네일

    권오상

    Boombox C-print, Mixed media, 2011

  • 작품 썸네일

    권오상

    Uraanbaatar C-print, Mixed media, 2011

  • 작품 썸네일

    제럴딘 하비엘

    The wild child oil on canvas_tatting_vines_textile, 182x122cm, 2011

  • 작품 썸네일

    지티쉬 칼라트

    Untitled (Stations of a Pause) acrylic on canvas_bronze sculptures, 213.4x352cm, 2011

  • 작품 썸네일

    강형구

    Theresa Oil on aluminum, 240x240cm, 2011

  • 작품 썸네일

    김인배

    Disco of the right angle steel, 47x15x47cm, 2011

  • 작품 썸네일

    이승애

    1979 pencil on paper, 305x244cm, 2010

  • 작품 썸네일

    날리니 말라니

    Listen 1 acrylic, ink and enamel reverse painting on acrylic sheet, 122m diameter, 2009

  • 작품 썸네일

    나와 코헤이

    PixCell-Rabbit mixed media, W23.5xD17.5xH55.5cm, 2011

  • Press Release

    2002년 개관이래 도전과 패기로 한국 미술계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은 아라리오 갤러리는
    한국의 두 도시, 천안과 서울을 포함해 2005년 중국 베이징에 갤러리를 오픈하여 그 동안 활발한 대외 활동을 해 왔으며 2011년 9월 20일에 서울 청담동에 또 하나의 지점을 오픈한다. 문화의 트렌드가 빠르게 움직이고 있는 청담이라는 지역의 특성에 맞게 이번 새로운 공간에서는 한국, 중국, 인도, 동남아 등의 국내외 작가들과의 활발한 교류를 통해 다양한 작품을 선 보일 것이며 국내 작가들이 국외로 뻗어 나가도록 지원하는 역할에 충실하고자 한다. 새로운 아라리오 갤러리 서울 청담은 더 나아가 각 나라의 문화를 이해하는 장을 만드는데 앞장 설 것이다.

    2011년 9월 20일 아라리오 갤러리 서울 청담 개관전으로는 'Artists with Arario 2011(이하 ‘AA 11’)'이라는 타이틀로 아라리오 갤러리와 함께 성장해 온 또는 앞으로 함께 일하게 될 국내외 대표 9명 작가의 작품이 1부에 전시될 예정이다. AA 11 전은 2010년 'Artists with Arario' 첫 전시 이후 이번 아라리오 갤러리 서울 청담 오픈에 맞춰 두 번째로 열리는 아라리오 갤러리의 대규모 대표 그룹전이다. 이번 9월 20일 개관전 1부를 시작으로 내년 2012년 2월말까지 3부로 나누어 진행 될 것이며 약 30여명의 아라리오 갤러리 대표작가들이 참여하게 될 것이다.

    한국 극사실 회화의 대표작가인 강형구는 시대의 아이콘이라고 할 수 있는 인물들의 얼굴을 알루미늄판 위에 에어브러시, 못, 드릴, 면봉, 이쑤시개, 지우개 등 날카로운 도구를 사용해 포토리얼리즘과는 본질적으로 다른 합성리얼리즘의 형식으로 사진을 파괴함으로써 피사체에 새로운 생명력을 불어 넣어주고 있다. '사진조각'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한 권오상은 1000장이 넘는 사진을 찍어 고른 이미지를 사용해 만든 기존의 데오도란트 타입이 아닌 현대사회의 매체인 잡지에서 선택한 다양한 이미지들을 조합해 만든 새로운 버전의 데오도란트 타입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조각에서 움직임을 보여주고 싶어하는 조각가 김인배는 작품 속 불필요한 형태를 과감하게 생략하고 조각들의 움직임, 역동성을 극대화하기 위한 순간을 포착하여 작품으로 표현하고 있다.

    몬스터 드로잉으로 잘 알려진 이승애는 작가 자신이 감당할 수 없는 현재 상황과 사회적 부조리에 대응하고픈 나약한 자신의 욕망을 괴물들로 탄생시켜 표현하였다. 명실공히 인도현대미술의 대표작가로 국제적 명성을 누리고 있는 수보드 굽타는 오늘날 인도에서 널리 사용되는 다양한 상징과 오브제들에 대한 날카롭고 풍자적인 이해를 글로벌/로컬, 전통/현대, 확산/귀속을 아우르는 지극히 함축적이고 은유적인 형식언어로 표현해 낸다.

    이미 세계 유수의 갤러리, 미술관에서 20여 차례가 넘는 개인전을 가져온 인도의 대표적 젊은 작가 지티쉬 칼랏은 그가 살고 있는 제 3세계 대표적 메트로폴리스 뭄바이(Mumbai)의 부조리와 모순을 다양한 매체와 형식언어를 통해 재현하며 현대도시적 삶의 아이러니를 그려낸다. 1990년대 초 비디오 아트를 인도현대미술에 도입시킨 선구적 인물이자 회화와 기타 다양한 매체의 작품을 선보이며 다수의 국제 미술관 개인전을 가져온 날리니 말라니는 이번 전시에서 역사, 문화 그리고 신화 등을 그녀만의 언어로 재해석한 대표적 회화 작품을 선보인다. 동남아시아 미술계의 스타작가 제럴딘 하비엘은 전통적인 회화 위에 자수, 레이스등 다양한 오브제를 사용하여 그녀만의 독창적인 작품으로 승화시키고 있다. 마지막으로 일본 젊은 작가인 나와 코헤이는 최초로 동경현대미술관에서 개인전을 성황리에 마쳤으며, PixCell = Pixel + Cell 라는 개념을 가지고 사물 혹은 동물의 표면에 투명하고 빛나는 비즈를 사용해 작품을 표현해 내고 있다. 이렇게 총 9명으로 구성된 국내외 주역들의 작품을 이번 새로운 공간인 아라리오 갤러리 서울 청담 개관전에서 만나볼 수 있을 것이다.

    아라리오 갤러리 서울 청담은 아시아 대표작가 전시와 동시에 그간 강남 소재 상업 갤러리 공간들에서 보기 힘들었던 국외 작가들의 참신한 전시를 연계하면서 청담동의 새로운 아트 메카로 자리매김 할 것이다. 2011년 가을 개관 이후 대표 전시로는 무라카미 다카시를 이을 일본의 대표작가로 급부상한 나와 코헤이, 동남아 대표 회화 작가 나티 유타릿, 인도의 데미안 허스트라 불려지는 수보드 굽타 등의 전시가 계획되어 있으며 아시아를 넘어 세계적인 주요 작가들의 전시를 주도적으로 이끌어 가고자 한다.

    전시제목Artists with Arario 2011

    전시기간2011.09.20(화) - 2011.11.06(일)

    참여작가 수보드 굽타, 권오상, 제럴딘 하비엘, 지티쉬 칼라트, 강형구, 김인배, 이승애, 날리니 말라니, 나와 코헤이

    관람시간11:00am~19:00pm

    휴관일월요일

    장르특별전시

    관람료무료

    장소아라리오갤러리 청담 Arario Gallery Seoul (서울 강남구 청담동 99-5 아라리오갤러리 청담)

    연락처02-541-5701

  • Artists in This Show

아라리오갤러리 청담(Arario Gallery Seoul)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강형구 개인전 - 각 인 刻印

    아라리오갤러리 청담

    2013.11.08 ~ 2013.12.20

  • 작품 썸네일

    Eko Nugroho 에코 누그로호

    아라리오갤러리 청담

    2013.10.01 ~ 2013.11.03

  • 작품 썸네일

    인지된 풍경 (Landscape Perceived)

    아라리오갤러리 청담

    2013.07.25 ~ 2013.08.25

  • 작품 썸네일

    톰 프라이스(Tom Price) 개인전

    아라리오갤러리 청담

    2012.11.20 ~ 2012.12.30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PLAN B

    표갤러리

    2017.06.28 ~ 2017.07.27

  • 작품 썸네일

    Discreet Music展

    갤러리 담

    2017.07.18 ~ 2017.07.27

  • 작품 썸네일

    Into the Woods

    이랜드 스페이스

    2017.07.03 ~ 2017.07.28

  • 작품 썸네일

    Luftwald

    갤러리바톤

    2017.06.29 ~ 2017.07.29

  • 작품 썸네일

    LOST PARADISE

    갤러리 이마주

    2017.07.08 ~ 2017.07.29

  • 작품 썸네일

    예술이 자유가 될 때 : 이집트 초현실주의자들(1938-1965)

    국립현대미술관 덕수궁관

    2017.04.28 ~ 2017.07.30

  • 작품 썸네일

    김종영의 실험, 1928년부터 1963년까지

    김종영미술관

    2017.06.09 ~ 2017.07.30

  • 작품 썸네일

    공예의 자리 Rethinking Craft

    서울시립 남서울미술관

    2017.06.06 ~ 2017.07.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