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ayoi Kusama | Bronze Pumpkins

2014.09.16 ▶ 2014.12.19

빅토리아 미로 갤러리

Victoria Miro, 16 Wharf Road, London N1 7RW United Kingdom

Map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작품 썸네일

    쿠사마 야요이

    Pumpkin (M) 2014

  • Press Release

    빅토리아 미로 갤러리는 호박의 상징적 묘사에 전념한 일본 예술가 쿠사마 야요이의 새로운 조각과 회화 작품들을 소개한다.

    2014년 9월 16일부터 열린 이번 전시는 두 파트로 구성된다. 먼저 본관에는 10월 4일까지만 전시될 예정으로 회화와 대형 모자이크 호박 작품들이, 그리고 갤러리만의 독특한 수생 식물원에는 12월 20일까지 선보이는 신작 청동 시리즈의 주요 작품들이 담긴다. 이 청동 호박 작품들은 2년 간의 작업 과정을 거쳤고, 쿠사마가 이렇게 큰 규모로 청동을 작업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식물종자 경작으로 생계를 꾸리던 가정에서 자란 쿠사마는 오래 전부터 자연 세계에 매료되어 있었다. 그녀는 항상 자연에 대한 강한 친밀감을 가지고 있었는데, 이는 특히 식물과 꽃의 삶에 대한 것이었다. 그러나 쿠사마의 도해법 속 특별한 위치에 있는 것은 호박으로, 그녀는 활동기간 내내 반복적으로 이 모티브로 회귀하기도 했다.

    쿠사마의 회화와 종이 작품들에 식물이 나타나기 시작한 것은 1948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이후 1970년대 뉴욕에서 일본으로 귀국한 그녀는 이 주제를 다시 발견, 회화•사진•조각•설치미술•환경적 작업 등의 여러 매체를 통해 호박을 묘사하는 시리즈 작업을 시작했다. 이를 통해 열쇠고리 만한 작은 호박은 물론 규모만으로 관객들을 난쟁이로 만들어 버리는 엄청난 크기의 호박도 탄생했다. 쿠사마는 박스 구조물과 거울방 안에 이 호박들을 배치하고 호박의 울퉁불퉁하고 독특한 무늬를 그녀 특유의 도트 패턴 회화와 직물에 사용했다. 1993년 호박은 베니스 비엔날레에 설치된 일본 파빌리온의 일부를 차지했다. 그녀의 상징적인 야외 조각인 노란색과 검은색의 커다란 호박은 1994년 일본 내해의 한 섬이자 자연 속에 예술을 녹여내는 베네세 아트 사이트 나오시마(Benesse Art Site Naoshima)에 전시되었다.

    쿠사마 야오이는 호박으로부터 강력한 자기 식별을 해 내는데, 심지어는 호박에 대한 인상을 자화상의 형태로 서술했다. 그녀는 호박이 단순히 단단하고 일상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장점뿐만 아니라 특이하고 재미있는 물리적 장점 또한 가졌다며 감탄했다. 그녀는 이렇게 말한다: '호박 머리'는 못생기고 무지한 남성을 폄하하는 별칭이고, '호박에 눈과 코를 달아라'라는 말은 통통하고 매력적이지 않은 여성을 떠올리게 한다. 이처럼 호박은 그렇게 존중 받는 것 같지는 않아 보인다. 하지만 나는 호박의 매력적인 형태에 빠져들었고, 특히 가장 흥미로웠던 점은 호박의 넉넉하고 가식적이지 않은 모습, 그리고 굳센 정신적 바탕이었다.

    전시제목Yayoi Kusama | Bronze Pumpkins

    전시기간2014.09.16(화) - 2014.12.19(금)

    참여작가 쿠사마 야요이

    관람시간10:00am~18:00pm

    휴관일일요일 일/월요일 휴관

    장르회화와 조각

    관람료무료

    장소빅토리아 미로 갤러리 Victoria Miro ( Victoria Miro, 16 Wharf Road, London N1 7RW United Kingdom)

    연락처(+44)(0)20 7336 8109

  • Artists in This Show

빅토리아 미로 갤러리(Victoria Miro)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Yayoi Kusama | Bronze Pumpkins

    빅토리아 미로 갤러리

    2014.09.16 ~ 2014.12.19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시간여행 속에 담긴 민족적 혼

    전북도립미술관 서울관

    2017.11.15 ~ 2017.11.20

  • 작품 썸네일

    왕의 정원庭園

    포스코미술관

    2017.10.12 ~ 2017.11.21

  • 작품 썸네일

    Friendly Banter 친절한 농담

    살롱 아터테인

    2017.11.03 ~ 2017.11.21

  • 작품 썸네일

    When Two Galaxies Merge

    아뜰리에 에르메스

    2017.09.08 ~ 2017.11.22

  • 작품 썸네일

    순간의 연속 – A Series of Moments

    한원미술관

    2017.10.19 ~ 2017.11.22

  • 작품 썸네일

    이유있는 낙서

    미부아트센터

    2017.11.04 ~ 2017.11.22

  • 작품 썸네일

    발생하는 풍경 (Scenery that occurs)

    갤러리 조선

    2017.09.07 ~ 2017.11.23

  • 작품 썸네일

    김철우전-길 위에서 그리다!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2017.11.14 ~ 2017.1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