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석의 조각이야기 - 그歌(가) 展

2017.12.06 ▶ 2017.12.11

전북도립미술관 서울관

서울 종로구 인사동길 41-1 (관훈동, 인사가나아트센터)

Homepage Map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작품 썸네일

    김성석

    Lost time 철,나무, 100×26×70cm, 2017

  • 작품 썸네일

    김성석

    나도 사먹어 철, 37×45×91cm, 2017

  • 작품 썸네일

    김성석

    만땅이요 철, 30×30×54cm, 2017

  • 작품 썸네일

    김성석

    먼저들 가슈 철, 80×35×150cm, 2017

  • 작품 썸네일

    김성석

    서두르지 말거라 철, 48×20×22cm, 2017

  • Press Release

    현대 미술에서는 한계를 알 수 없는 다양한 표현 방법과 재료, 뛰어난 감각의 작가들이 수도 없이 등장한다. 홍수처럼 쏟아지며, 정글처럼 냉혹하다. 작가 역시도 미술(美術)이라는 말 자체가 의미하듯 아름다움에 대한 일차원적 기능과 작가로서의 사명감, 그리고 한 인간으로서의 삶의 가치가 뒤범벅되어져 평생을 수험생으로 사는 듯하다.

    작가의 이야기들은 사색에서 또는 관찰에서 얻어지는 것들이다. 동시대를 살아가는 이들에게 “나는 이렇게 삽니다. 당신은 어떻습니까?”와 같은 이야기들을 철이라는 단단하고 차가운 재료에 내 체온을 나누는 마음으로 작업해간다. 적어도 내가 완성하여 내어 놓은 작품들은 사람들에게 따뜻하게 보여 졌으면 하는 것이다. 이러한 따뜻한 감성은 작가가 가지고 있는 감정들이 수집되어 한편의 시처럼 함축된 작품으로 보여 진다. 또한「먼저들 가슈」, 「서두르지 말거라」등과 같이 작가는 제목을 통해서도 감정적 소통을 시도한다.

    작가의 작업은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의 이야기나, 가슴 한구석에 내재된 감성적 사고들을 끄집어내는 것이다. 그리고 친숙한 동물들을 등장시켜 의인법적인 표현을 하는 것은 관객들에게 허물없이 친숙해지는데 큰 도움이 되어 준다. 이런 이야기들을 철이라는 재료로 단조, 또는 직조의 기법으로 십 수 년 동안 표현해왔다.

    그 시작은 작가의 대학시절 풍요롭지 못한 주머니 사정으로 인해 선후배들이 쓰고 남은 잡철들을 주워 모아쓰기 시작했던 것이 출발이었다. 그러던 것이 숙련이 되어져 가장 손에 익숙하고, 편한 재료가 되었다. 물론 철이라는 재료를 반드시 고집하는 것은 아니다. 전달하고자 하는 이야기에 적합한 재료라 생각되면 어떤 재료도 구애받지 않고 사용하는 편이나, 강한 철을 제련하는 희열은, 작가의 생김새와는 달리, 감성적인 작업 색깔에서 강한 남성미를 지켜내는 자존심 같은 것이겠다.

    지금의 작가는 호기 넘치게 대단한 것을 해내야 된다는 야망 같은 건 조금 내려놓은 지도 모른다. 이것은 긴 호홉이며, 작가 자신이 단거리 선수가 아니라는 사실을 알게 된 뒤일 것이다. 평생 일기를 쓰는 마음으로 전해나갈 작가의 조각이야기가 작품을 만나게 되는 모든 이들에게 동시대의 공통분모가 주는 감동이 있는 한 편의 동화로 남을 수 있기를 바란다.

    전시제목김성석의 조각이야기 - 그歌(가) 展

    전시기간2017.12.06(수) - 2017.12.11(월)

    참여작가 김성석

    관람시간10:00am - 07:00pm

    휴관일없음

    장르조각

    관람료무료

    장소전북도립미술관 서울관 JEONBUK PROVINCE ART MUSEUM (서울 종로구 인사동길 41-1 (관훈동, 인사가나아트센터) )

    연락처063-290-6871

  • Artists in This Show

전북도립미술관 서울관(JEONBUK PROVINCE ART MUSEUM)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열린 손 展

    전북도립미술관 서울관

    2017.12.13 ~ 2017.12.18

  • 작품 썸네일

    김성석의 조각이야기 - 그歌(가) 展

    전북도립미술관 서울관

    2017.12.06 ~ 2017.12.11

  • 작품 썸네일

    시간 속으로 展

    전북도립미술관 서울관

    2017.11.29 ~ 2017.12.04

  • 작품 썸네일

    시간여행 속에 담긴 민족적 혼

    전북도립미술관 서울관

    2017.11.15 ~ 2017.11.20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SEE : 새로운 형상의 어제와 오늘

    홍익대학교 현대미술관

    2017.11.23 ~ 2017.12.18

  • 작품 썸네일

    열린 손 展

    전북도립미술관 서울관

    2017.12.13 ~ 2017.12.18

  • 작품 썸네일

    곽태임, 김소영 2인전 『Draw a breath : 숨을 쉬다』展

    스페이스 나무

    2017.11.14 ~ 2017.12.19

  • 작품 썸네일

    걷는 시선

    스페이스 선+

    2017.11.29 ~ 2017.12.19

  • 작품 썸네일

    층겹켜

    갤러리 도스

    2017.12.13 ~ 2017.12.19

  • 작품 썸네일

    어디로 갈 것인가?

    갤러리 라메르

    2017.12.13 ~ 2017.12.19

  • 작품 썸네일

    풍경의 온도 Temperature Difference of Landscapes

    스페이스K 대구

    2017.11.09 ~ 2017.12.20

  • 작품 썸네일

    도陶 화畵 원苑

    갤러리 가비

    2017.12.06 ~ 2017.12.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