몇 가지 방법들 展

2018.10.08 ▶ 2018.10.22

최정아 갤러리

서울 마포구 와우산로 94 (상수동, 홍익대학교) 홍문관 로비층 우리은행 옆

Homepage Map

초대일시ㅣ 2018년 10월 08일 월요일 05:00pm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작품 썸네일

    정연지

    7330 31x41cm, 천에혼합재료, 2017

  • 작품 썸네일

    정연지

    311 60x72cm, 천에 혼합재료, 2017

  • 작품 썸네일

    정연지

    7360 25x21cm, 천에 혼합재료, 2017

  • Press Release

    정연지는 더 이상 존재하지 않는, 버려진 혹은 묵은 공간 속에서 시간성을 이끌어내어 불명확한 형태의 화면 구상 속에 담아낸다. 그녀의 작업은 대상의 존재 자체가 기억과 역사에 따라 끊임없이 달라지는 모습을 나타내는 듯 그 형체가 불완전하고 유동적이다.

    다시 찾아볼 수 없는 공간, 아무도 찾지 않는 공간에 새로운 생명력을 부여하는 일련의 작업 과정은 작가만의 방법론적 연구의 결과물이다.

    정연지의 작업은 스스로에게 친숙했던 공간이 사라져가는 모습을 다듬어지지 않은 거친 붓질의 흔적으로 보여줌으로써 관습과 논리에 갇힌 의식들을 자유롭게 해방시킨다. 이로써 작가가 추구하는 삶의 방식과 목적은 우리가 일상 속에서 무심코 지나쳤던 대상들에게 관심을 부여하고 세상을 바라보는 시야를 확장 시킨다.

    본 전시에서는 정연지 작가만의 시각으로 바라본 일상 공간의 사이와 경계를 탐구하고 작가가 재현해낸 작업의 과정 속에 나타난 삶을 대하는 방식을 보여주고자 한다. ■ 최정아 갤러리


    작가노트
    일상의 공간에서 느껴지는 미묘한 사이와 경계에 관심이 있다. 길을 걸으며 묵은 공간, 오래된 틈, 사라지는 풍경들을 채집한다. 이렇게 채집된 이미지들은 특정한 날 작가에 의해 선택되고 재구상하는 과정에서 버려질 것과 선택할 것이 가려진다. 여과를 거친 풍경의 구조를 통해 공간에서 느낀 감정을 전달하고자 함이 목적이다. 묽게 탄 안료를 여러 번 중첩해 화면의 바탕을 만들어 낸다. 바탕재가 되는 것은 주로 3합 장지와 결이 느껴지는 면천을 사용하는데 이러한 바탕재는 안료의 거친 흔적과 붓질의 호흡을 담아내기 때문이다. 장면의 주인공이 되는 정물과 풍경은 한 획에 그려내고 다시 거칠게 닦아낸다. 이러한 과정은 수차례 반복되며 동시에 바탕과 조화를 이루게 한다. 물질과 물질 사이 시간의 격차가 만들어 내는 모호한 장막과 재빠르게 운용되는 붓을 이용해 뚜렷하지 않은 이미지가 여러 번 완성된다. 작품이 진행되는 동안 그림이 그려지는 것인지 지워지는 것인지 모호해진다. 스치듯 변화하는 화면의 모습 중 작가는 어느 시점에서 완성된 화면을 스스로 결정한다.

    완성된 작품은 흔들리는 듯 형체가 모호하고 결이 드러나는 바탕으로 인해 불완전해 보인다. 이러한 장면들은 예측할 수 없는 내일의 모습이기도 하고 동시에 불완전하고 영원할 수 없는 오늘의 자화상이 되기도 한다.

    작업을 통해 작가는 영원히 불완전할 수밖에 없는 존재가 살아가는 현실의 이야기를 하고자 한다. 알 수 없는 내일의 불안과 공포에 대해 막연한 희망을 가지고 견뎌내는 이 시간의 풍경들을 최대한 담담하게 관조하고, 풍경을 절제되고 여과된 구상을 통해 재현하는 작업의 과정은 작가에게 일종의 여정이 되고 외로운 단독자로 살아가는 누군가에겐 마음 가는 풍경이 될 것이다.

    전시제목몇 가지 방법들 展

    전시기간2018.10.08(월) - 2018.10.22(월)

    참여작가 정연지

    초대일시2018년 10월 08일 월요일 05:00pm

    관람시간월 - 금: 10:30am - 06:30pm
    토요일: 12:00pm - 06:00pm

    휴관일일요일 휴관

    장르회화

    관람료무료

    장소최정아 갤러리 CHOI JUNG AH GALLERY (서울 마포구 와우산로 94 (상수동, 홍익대학교) 홍문관 로비층 우리은행 옆)

    연락처02-540-5584

  • Artists in This Show

최정아 갤러리(CHOI JUNG AH GALLERY )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몇 가지 방법들 展

    최정아 갤러리

    2018.10.08 ~ 2018.10.22

  • 작품 썸네일

    안과 밖을 구분하는

    최정아 갤러리

    2018.07.10 ~ 2018.07.24

  • 작품 썸네일

    박지나 개인전: 받아쓰기 Dictation

    최정아 갤러리

    2018.04.26 ~ 2018.05.15

  • 작품 썸네일

    <Melody> Melody Park Solo Exhibition

    최정아 갤러리

    2018.02.21 ~ 2018.03.05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해움미술관 기획 초대전 - 윤석남 展

    해움미술관

    2018.08.01 ~ 2018.10.20

  • 작품 썸네일

    각진 직선 Angled Straight

    피비갤러리

    2018.08.23 ~ 2018.10.20

  • 작품 썸네일

    옳고 그른

    문 프래그먼트 갤러리

    2018.10.01 ~ 2018.10.20

  • 작품 썸네일

    기획초대전 임무상 展

    현인갤러리

    2018.10.03 ~ 2018.10.20

  • 작품 썸네일

    서정유람 抒情遊覽

    일현미술관

    2018.07.20 ~ 2018.10.21

  • 작품 썸네일

    Transparenter

    조선일보미술관

    2018.10.12 ~ 2018.10.21

  • 작품 썸네일

    이종구 개인전 《광장_봄이 오다》

    갤러리 학고재

    2018.09.28 ~ 2018.10.21

  • 작품 썸네일

    몇 가지 방법들 展

    최정아 갤러리

    2018.10.08 ~ 2018.1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