돼지가 우리를 본다

2019.01.03 ▶ 2019.01.19

금보성아트센터

서울 종로구 평창36길 20 (평창동)

Homepage Map

초대일시ㅣ 2019년 01월 03일 목요일 05:00pm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작품 썸네일

    박찬원

    문화원 돼지 51 Pigment Print, 133x200 cm, 2018

  • 작품 썸네일

    박찬원

    꿀 돼지 52 Dyeing Print, 67x100cm, 2018

  • 작품 썸네일

    박찬원

    문화원 돼지 55 Dyeing Print, 67x100cm, 2018

  • 작품 썸네일

    박찬원

    고사 돼지 51 Pigment Print, 40x60cm 2018

  • Press Release

    금보성아트센터는 2019년 1월 3일부터 2019년 1월 19일까지 2019년 황금돼지해를 맞아, 돼지 전문 사진작가 박찬원의 <돼지가 우리를 본다>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금보성 아트센터의 초대전으로, 2015년부터 돼지를 촬영해 온 박찬원 작가의 사진과 수채화, 미공개 에세이 등 120여 점의 작품으로 구성했다. 현대사회의 단면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는 돼지를 통해 인간의 끝없는 욕망을 살펴보고, 만일 돼지가 우리를 본다면 우리 삶의 형태는 어떠할지 돼지들의 메시지를 엿볼 수 있는 전시이다. 돼지는 인간에 의해 가장 먼저 사육된 동물 중에 하나로 인간의 집에 살면서 인류와 함께 해왔다. 인류와 가장 가까운 동물인 만큼 돼지의 상징도 숭배의 대상에서부터 부정의 이미지로 다채로웠다. 이번 전시는 돼지의 사회, 문화, 역사적 상징성을 사진기록으로 충실히 재구성함으로써 황금돼지해가 시작되는 첫 달에 돼지의 풍요로운 의미들을 공유하는 뜻 깊은 시간이 될 것이다.

    “(…) 나는 돼지가 되련다. 사람 없는 틈을 타서 살살 찬장이나 뒤지는 도둑고양이나
    간사스런 생쥐 새끼에 비해서 얼마나 군자 다우냐? 사기도 기만도 표리도 모르는 돼지!
    주는 데로 렵렵하게 먹고 형편대로 쑤시고 들어가 자는 돼지!
    남을 속이려는 마음의 고통도 제 생활의 불평을 품는 괴로움도 없이
    그저 태연히 수양하는 돼지는 삶만 찔 수밖에 없으리라.
    나는 돼지가 되리라. 제 욕심만 채우는 욕심쟁이 돼지가 아니요, 무위도식 놀고만 먹는 돼지가 아니다.
    의를 보면 나눌 줄 아는 의로운 돼지, 부지런히 거름을 밟아주는 진보적인 돼지가 되련다.
    일사 봉공 목숨을 바치면 한낱의 터럭까지도 버릴 것이 없는 쓸모 있는 돼지가 되련다.
    (<돼지>수필에서 발췌, 1958년 청운중학교 1학년 2반, 박찬원)


    이번 전시를 준비하며 박찬원은 60년 전, 중학교 시절에 교내지에 쓴 본인의 수필을 발견한다. “돼지”가 소재이자, 주제가 될 수밖에 없었던 작가의 염원이 담긴 수필이다. 3년 전에 처음으로 돼지들을 세상에 선 보인 <꿀 젖 잠>(2016년, 대안예술공간 이포) 전시는 많은 사진인들에게 경종을 울렸고, 늦깎이 사진가 박찬원을 주목하게 된 계기가 된다. 박찬원은 사진작업을 통해 삶과 죽음의 세계를 곡진하게 표상해왔고, 이번 전시 <돼지가 우리를 본다>에서 ‘돼지 같은 사람, 사람 같은 돼지’의 존재를 상징적으로 보여주며 세상의 모든 돼지들을 전시장으로 불러들였다.



    “돼지가 자란다”

    돼지가 나를 본다.

    꿈에서 깨어나라고 한다. 그런데도 돼지꿈을 기다린다. 돼지꿈을 꾸면 복이 오고 사업이 번창하고 자손이 번성한다.

    돼지가 내 속에서 자란다. 사진을 찍고 전시를 하면서 자란다. 생명, 삶의 의미를 찾아가고 돼지의 세계를 여행한다. 돼지의 말이 들린다. 이번에는 욕망에 푹 빠져본다.

    60년 전 돼지를 찾아냈다. 중학교 1학년 시절 ‘돼지’ 수필이 교지에 실렸다. 돼지 작품 입문이다. 그 이전 초등학생 시절부터 별명이 돼지였다. 돼지 작업은 그 때부터 시작했다. 돼지는 운명인가, 필연인가?

    3년 전 돼지 전시를 하면서 소감을 그림이나 글로 써 달라고 했다. 관람객도 써 주고 작가들도 써 주셨다. ‘사랑이 담겨진 마음’ ‘흐린 거울을 보는 듯’ ‘생명을 보고 사진을 보고’ ‘내세가 있기를 바라는...’ 자본의 매커니즘에 길들여진 인간의 모습‘ ’학창 시절의 등록금 같은‘ ’영혼 회귀‘ ’돼지들 불쌍하다‘ ’생명의 젖줄‘ 등등 반응도 가지가지다. 나의 돼지가 너의 돼지가 되어 퍼져 나간다.

    무엇 보다 가치 있는 것은 90세 집안 어른이 써 주신 ‘돼지의 생애’ 시조다. ‘시산제 고사 상에 올라앉은 돼지머리/ 작은 눈 지그시 감고 액귀를 쫒는구나’
    돼지가 인연의 폭을 넓혀주며 이어준다.

    사진을 할수록 욕망이 커진다. 욕망이 욕심이 되고 탐욕이 되는 것을 아는데, 그것을 끊지 못하고 오늘도 돼지 머리를 앞에 놓고 고사를 지낸다.

    돼지가 웃고 있다.
    ■ 박찬원

    전시제목돼지가 우리를 본다

    전시기간2019.01.03(목) - 2019.01.19(토)

    참여작가 박찬원

    초대일시2019년 01월 03일 목요일 05:00pm

    관람시간11:00am - 06:00pm
    Artist Talk : 2019. 1. 11 (금) 4pm~

    휴관일일요일 휴관

    장르사진, 영상, 설치, 수채화

    관람료무료

    장소금보성아트센터 KumBoseong Art Center (서울 종로구 평창36길 20 (평창동) )

    기획최연하

    연락처02-396-8744

  • Artists in This Show

금보성아트센터(KumBoseong Art Center)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선화동문전

    금보성아트센터

    2019.06.01 ~ 2019.06.09

  • 작품 썸네일

    제57회 낙우조각회전 - 천천히, 낙駱낙樂하게

    금보성아트센터

    2019.05.13 ~ 2019.05.23

  • 작품 썸네일

    2019 서울-뉴욕 국제교류전

    금보성아트센터

    2019.05.01 ~ 2019.05.13

  • 작품 썸네일

    오진환(우쩐환)/임계창(린찌창) 2인전

    금보성아트센터

    2019.04.18 ~ 2019.04.29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별 헤는 날: 나와 당신의 이야기

    국립현대미술관

    2018.12.27 ~ 2019.06.16

  • 작품 썸네일

    한국화의 두 거장 - 청전(靑田) · 소정(小亭)

    갤러리현대

    2019.04.10 ~ 2019.06.16

  • 작품 썸네일

    조형아트서울2019

    코엑스

    2019.06.12 ~ 2019.06.16

  • 작품 썸네일

    Day by Day Shanghai, China

    아트스페이스 펄

    2019.05.22 ~ 2019.06.16

  • 작품 썸네일

    류가헌x그라폴리오: 다큐멘터리 사진공모 수상자展

    류가헌

    2019.06.04 ~ 2019.06.16

  • 작품 썸네일

    가치없는 것에 대한 소고(小考) A tiny think regarding valueless

    영은미술관

    2019.05.25 ~ 2019.06.16

  • 작품 썸네일

    한낮의 형용사 ETHEREAL ADJECTIVE & 현실변형 TRANSFORMATION OF REALITY

    영은미술관

    2019.05.25 ~ 2019.06.16

  • 작품 썸네일

    박영남 개인전, 《Monet before Me》

    가나아트센터

    2019.05.17 ~ 2019.06.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