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체험 호주원주민미술 : 꿈의 여정

2017.06.23 ▶ 2017.09.13

대전시립미술관

대전 서구 둔산대로 155 (만년동, 대전시립미술관)

Homepage Map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전시 포스터

  • 작품 썸네일

    에밀리 캐임 캔와리

    Earth's Creation II(천지창조 II) Synthetic polymer paint on linen, 205x600cm(each 205x150cm), 1994

  • 작품 썸네일

    바바라 위어

    Grass Seed(풀의 씨앗) Synthetic polymer paint on linen, 265x120cm, 2007

  • 작품 썸네일

    미니 푸웰리

    My Mother’s Country(나의 어머니의 땅) Synthetic polymer paint on linen, 150x177cm, 2002

  • 작품 썸네일

    에이미 존슨 저울러

    Billabong Life(빌라봉의 일생) Synthetic polymer paint on linen, 145x120cm, 2008

  • Press Release

    호주원주민미술(Indigenous Australian Art)은 가장 오래 현존하고 있는 미술양식으로 200 여년 전 영국의 호주 토착화 시작(1788년) 이래 많은 격동기를 거쳐 1940년대에 이르러서야 인류학적 측면보다는 예술적인 것으로 새롭게 인식되기 시작했다. 호주원주민미술은 자연에 대한 성찰과 내적으로 솟아오르는 본능적인 기량을 발휘한 것으로 그들의 '신화(꿈의 시대, Dreamtime) 및 소망(Dreaming)'을 담은 작품들이다. 호주원주민 회화 20 여 점과 그들의 고유한 생활문화양식을 가상현실(VR)을 통해 체험해 볼 수 있도록 구성된 이번 전시는 중앙 호주 및 북동부 해안지역의 다양한 원주민 예술문화를 소개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본 전시 호주원주민 회화작품들은 현대 미학적 관점에서 깊은 감탄을 자아내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사실상 미술에 대한 기본 교육뿐만 아니라 미술역사도 공부하지 않은 작가의 작품들로 구성되어 있다. 세계미술의 거장 에밀리 카메 킁와레예(Emily Kame Kngwarreye)의 '천지창조 II (Earth's Creation II )'는 한국에 처음 소개되는 작품으로 2008년 6월 일본 오사카미술관과 도쿄국립미술관이 개최했던 '에밀리 카메 킁와레예 유고전'에 전시된 '천지창조 I'과 함께 그가 타계하기 바로 2년 전 그려낸 그의 대표적인 작품 '천지창조' 중(총 4시리즈, 24점) 두 번째 시리즈이다. 일본에서 개최되었던 전시는 국제 공공미술관에서 열린 역사상 가장 큰 호주 예술가의 개인전으로 기록적인 관람객 수(12만명)와 평론가들의 호평에 힘입어 에밀리를 세계 100대 거장 미술가 반열에 오르게 하였다. 에밀리는 대지를 보는 완전히 새로운 시각을 제시하고 독창적인 스타일을 추구함으로써 호주원주민현대미술 역사의 전환점을 제공했으며 호주 미술계에 지대한 영향을 미쳤다.

    호주원주민현대미술은 천연적인 생동감이 대표적 특징으로 그들의 배움은 오직 자연과 삶의 역사를 통해서이며, 그로부터 색과 형태를 흡수하여 재현하고 있다. 단지 붓 터치 하나 하나에 사막의 영혼을 불러 그들만의 강한 삶의 신념들을 화폭에 옮겨놓았을 뿐인데 영혼의 감동을 선사하고 있다. 현대사회는 정신적 비전의 부재 속에 문화의 제반 영역들이 참된 활기를 상실한 채 비속함과 상업주의의 천박함 속에 내팽개쳐지고 있다. 이런 시대적 상황에서 원시미술의 보편적 특성, 근원적 생명력을 현재까지 유지하고 있는 호주원주민의 예술문화는 현대사회에 새로운 비전을 제시해주고 있다.

    전시제목어린이체험 호주원주민미술 : 꿈의 여정

    전시기간2017.06.23(금) - 2017.09.13(수)

    참여작가 에밀리 캐임 캔와리, 쿠디치 킁와레예, 낸시 페티야레, 에일린 모간, 미니 푸웰리, 윌프레드 쥬프룰라 넬슨, 샌디 페티야르 헌터, 에밀리 푸웰리, 리지 푸웰리, 바바라 위어, 미티지리 나푸룰라, 바니 엘라가스, 에이미 존슨 저울러, 닌구라 나푸루, 제니 모간

    관람시간화~일 10:00am - 07:00pm
    매월 마지막주 수요일(문화가 있는 날) 10:00~21:00
    입장마감 : 전시종료 1시간 전

    휴관일월요일, 추석당일
    (단, 월요일이 공휴일인 경우 그 다음날)

    장르회회, 영상

    관람료[2017 아시아 태평양 현대미술 : 헬로우 시티] 특별전 관람료
    성인 10,000원(단체 20인이상 8,000원)
    대학생(학생증 소지자), 하사 이하 군인, 예술인패스 소지자 8,000원(단체20인이상 6,000원)
    중.고등학생 6,000원(단체20인이상 5,000원)
    5세 이상-초등학생, 65세 이상 노인 4,000원(단체20인이상 3,000원)
    특별전을 위한 미술관 프로모션, 문화가있는날 : 단체관람료 적용(중복할인 불가)

    ※요금면제 대상 : 5세 미만, 유치원(어린이집) 및 초.중.고교생 단체 인솔자(20인당 1명),
    장애인복지카드소지자(1~3급은 보호자 1인 포함), 국가유공자증 및 유족증 소지자, 독립유공자증 및 유족증 소지자,
    5.18민주유공자증 및 유족증 소지자, 특수임무유공자증 및 유족증 소지자, 참전유공자증, 고엽제후유의증환자증 소지자,
    꿈나무사랑카드 소지자(배우자 포함), 대전광역시 명예시민증 소지자(배우자 포함)

    [어린이체험 호주원주민미술 : 꿈의 여정] 체험비 별도

    장소대전시립미술관 DAEJEON MUSEUM OF ART (대전 서구 둔산대로 155 (만년동, 대전시립미술관) )

    주최대전시립미술관, 대전MBC, 금강일보

    후원대전광역시, 브리즈번시, APCS, 문화체육관광부, 주한미국대사관, 파버카스텔

    연락처042-270-7370, 042-270-7340

  • Artists in This Show

대전시립미술관(DAEJEON MUSEUM OF ART)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2017 아시아 태평양 현대미술 : 헬로우 시티

    대전시립미술관

    2017.06.23 ~ 2017.10.09

  • 작품 썸네일

    어린이체험 호주원주민미술 : 꿈의 여정

    대전시립미술관

    2017.06.23 ~ 2017.09.13

  • 작품 썸네일

    2017 원로작가 초대전「이인영」

    대전시립미술관

    2017.03.02 ~ 2017.04.26

  • 작품 썸네일

    청년작가지원전「2017 넥스트코드」

    대전시립미술관

    2017.03.02 ~ 2017.04.26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The Road Home

    갤러리 조선

    2017.07.01 ~ 2017.07.22

  • 작품 썸네일

    느린풍경 Slow Landscape

    갤러리 희

    2017.05.27 ~ 2017.07.23

  • 작품 썸네일

    오 친구들이여, 친구는 없구나(O philoi, oudeis philos)

    아뜰리에 에르메스

    2017.05.20 ~ 2017.07.23

  • 작품 썸네일

    민경숙전

    통인옥션갤러리

    2017.07.05 ~ 2017.07.23

  • 작품 썸네일

    Thumps up! 엄지척!

    전북도립미술관 서울관

    2017.07.19 ~ 2017.07.24

  • 작품 썸네일

    한경원 - 가경 (佳境)

    포스코미술관

    2017.07.05 ~ 2017.07.25

  • 작품 썸네일

    Our journey 展

    갤러리 가비

    2017.07.12 ~ 2017.07.26

  • 작품 썸네일

    PLAN B

    표갤러리

    2017.06.28 ~ 2017.07.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