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중산수 凝重山水 – 겨울

2020.01.15 ▶ 2020.03.01

가나아트센터

서울 종로구 평창30길 28 (평창동, 가나아트센타) 3관

Homepage Map

초대일시ㅣ 2020년 01월 15일 수요일 05:00pm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전시 포스터

  • 작품 썸네일

    권순철

    백두 2015-2020, Oil on canvas, 248x333cm

  • 작품 썸네일

    이명복

    긴 겨울 2019, Acrylic on canvas, 180x360cm

  • 작품 썸네일

    박대성

    화엄금강불설국 華嚴金剛佛雪國 Ink on Korean paper, 611.4x236.5cm

  • 작품 썸네일

    임옥상

    북한산에 기대어 살다 2020, Mixed media, 225x740cm

  • 작품 썸네일

    김종구

    김종구_무거운 구름 산수 2020, 캔버스에 혼합매체, 120x220cm

  • 작품 썸네일

    이원희

    봉화설경 2020, 캔버스에 유채, 130.5x194cm

  • Press Release

    가나문화재단과 가나아트센터는 공동기획으로 ≪응중산수 凝重山水 – 겨울≫ 전시를 개최한다. 본 전시는 2020년 새해를 맞이하며 우리 주위를 항상 둘러싸고 있는 묵직한 겨울산을 주제로 기획되었다. 한국 현대 미술의 무게중심 권순철, 김종구, 박대성, 사석원, 이명복, 이원희, 임옥상, 황재형, 8인의 작가가 각기 다른 풍경으로 전시에 참여하였다. 대부분 대중에 처음 공개되는 작품이며, 전시장 벽면을 작품 하나만으로 가득 채우는 상당한 크기의 대작이 여럿 출품되어 주목된다.

    ≪응중산수 凝重山水 – 겨울≫ 전은 2020년 1월 15일부터 2020년 3월 1일까지 평창동 가나아트센터 2층 3전시관에서 대중에 공개된다. 앞서 소개한 대형 작품들을 포함하여 총 13점의 작품이 전시될 예정이다.

    ‘응중산수’의 ‘응중’을 이루는 ‘凝’자는 응집이나 응고에 쓰이는 ‘엉기다, 모으다, 굳다’라는 뜻을 가진 글자이고, ‘重’은 ‘무거울 중’이다. 글자 그대로 해석하자면 ‘무거운 것들이 모인 산수’ 정도가 될 텐데, 겨울의 계절 색, 겨울산의 엄중함을 떠올리면 기획 단계에서 보여주고자 했던 묵직한 산수의 분위기를 연상할 수 있을 것이다. 이렇게 ‘응凝’과 ‘중重’ 각 한자는 친숙하지만, 합하니 일견 생소하다. 그러나 이 단어는 한자가 상용화되었던 조선시대의 문헌에서 종종 찾아볼 수 있으며, 중국어에서는 지금도 수식 글귀에 자주 사용된다. 사람에게는 ‘침착하고 됨됨이가 진중하다’는 의미로 쓰이고, 사물이나 상황에는 ‘묵직하다. 엄숙하다. 품위 있다. 우렁차다. 짙다. 무겁다.’라는 뜻으로 활용된다. 그리하여 이번 전시 제목 ‘응중산수 - 겨울’은 ‘깊고 무거운, 또 묵직한 울림이 있는 겨울 산수’라는 뜻으로 해석할 수 있다.

    권순철, 김종구, 박대성, 사석원, 이명복, 이원희, 임옥상, 황재형, 여덟 작가는 산수를 각기 다른 방식으로 화폭에 담아냄으로써 전시의 화두로 던져진 ‘응중산수’의 세계를 관람객의 눈 앞에 그대로 펼쳐낸다. 김종구는 철가루를 묵묵히 쌓아 올려 <무거운 구름 산수>라는 작품을 출품했고, 사석원과 이원희, 황재형은 겨울산 그리고 눈 쌓인 풍경을 특유의 개성과 화풍으로 완성해냈다.

    특히 앞서 언급했듯이 미술관이 아니면 쉽게 접할 수 없는 대형 작품이 이번 응중산수 전시의 백미이다. 푸른 기운 짙은 가로 3m 33cm 캔버스에 솟아난 권순철의 <백두>, 진한 먹의 기운과 엄숙함이 감도는 6미터가 넘는 박대성의 <화엄금강불설국>, 가로 폭 7m가 넘는 임옥상의 <북한산에 기대어 살다> 등이 대표적이다. 또한 이명복은 제주도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민중미술 작가로 3월에 열릴 개인전에 앞서 3m 60cm에 달하는 <긴 겨울>이라는 제목의 깊은 겨울 숲을 그린 작품을 출품했다. 이들을 위시로 한 대작은 전시장을 가득 메우는 크기로 관람자를 압도하며, 동시에 관람객과 작가의 세계, 공간의 경계를 무너뜨리고, 흡인한다.

    북한산 자락, 평창동 가나아트센터에서 열리는 이번 ≪응중산수 凝重山水 – 겨울≫ 전시를 통해서 가슴 속을 묵직하게 울리는 겨울 산수의 아름다움을 느끼길 바란다.

    전시제목응중산수 凝重山水 – 겨울

    전시기간2020.01.15(수) - 2020.03.01(일)

    참여작가 박대성, 사석원, 이명복, 임옥상, 황재형, 권순철, 김종구, 이원희

    초대일시2020년 01월 15일 수요일 05:00pm

    관람시간10:00am - 07:00pm

    휴관일매주 월요일

    장르회화

    관람료무료

    장소가나아트센터 Gana Art Center (서울 종로구 평창30길 28 (평창동, 가나아트센타) 3관)

    연락처02-720-1020

  • Artists in This Show

가나아트센터(Gana Art Center)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응중산수 凝重山水 – 겨울

    가나아트센터

    2020.01.15 ~ 2020.03.01

  • 작품 썸네일

    《REFLECTIONS》 MATT BLACK X GANA ART

    가나아트센터

    2019.11.01 ~ 2020.01.05

  • 작품 썸네일

    하인두 작고 30주기 기념: 류민자 개인전

    가나아트센터

    2019.10.04 ~ 2019.10.27

  • 작품 썸네일

    안성하 개인전

    가나아트센터

    2019.09.04 ~ 2019.09.29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Tit for Tat

    두산갤러리 뉴욕

    2020.03.05 ~ 2020.04.11

  • 작품 썸네일

    김선기 사진전: 나의 할머니, 오효순

    류가헌

    2020.03.31 ~ 2020.04.12

  • 작품 썸네일

    윤정선 展

    통인화랑

    2020.04.01 ~ 2020.04.12

  • 작품 썸네일

    이강산 개인전: 삼라일상(森羅一象)

    전북도립미술관 서울관

    2020.04.08 ~ 2020.04.13

  • 작품 썸네일

    Hello! FRIENDS - 안녕, 친구들

    롯데갤러리 광복점

    2020.02.06 ~ 2020.04.15

  • 작품 썸네일

    그러는 동안에 In the Mean Time

    갤러리 기체

    2020.03.05 ~ 2020.04.18

  • 작품 썸네일

    장우성: 비장秘藏의 명화名畵전

    이천시립월전미술관

    2020.02.19 ~ 2020.04.19

  • 작품 썸네일

    당신 속의 마법(You have witchcraft in your lips.)

    대구미술관

    2020.01.14 ~ 2020.04.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