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정아: 공중부양

2023.09.06 ▶ 2023.10.21

PKM 갤러리

서울 종로구 삼청로7길 40 (삼청동, 피케이엠 갤러리)

Homepage Map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작품 썸네일

    구정아

    Density 2023. Polyamide, paint, wood, magnetic levitation device, 126.3 x 43.6 x 60.8 cm (cube: 20.6 x 45 x 32 cm) (plinth: 105 x 60.8 x 43.6 cm). Courtesy of the artist & PKM Gallery.

  • 작품 썸네일

    구정아

    MYSTERIOUSSS (Ed. 1/3) 2017. Poster, 89.2 x 118.9 cm. Courtesy of the artist & PKM Gallery.

  • 작품 썸네일

    구정아

    OBP 2015. Pencil on a paper + magic Pen, 21 x 29.7 cm. Courtesy of the artist & PKM Gallery.

  • 작품 썸네일

    구정아

    OUSSSEUX 2007. Drawing, 21.59 x 27.94 cm each, 78pcs. Courtesy of the artist & PKM Gallery.

  • 작품 썸네일

    구정아

    FLAMMARIOUSSS (Yvon Lambert Éditions) 2006. Book, 34.9 x 26.9 x 8 cm. Courtesy of the artist & PKM Gallery.

  • Press Release

    PKM 갤러리는 9월 6일부터 10월 21일까지 2024년 제60회 베니스 비엔날레 한국관 단독 작가로 선정된 구정아 작가의 개인전 «공중부양»을 개최한다. 구정아는 오감을 사로잡는 섬세한 작업으로 국제무대에서 두각을 드러내 왔다. 국내 네 번째 개인전인 이번 전시에서 그는 드로잉, 프린트, 포스터, 책 등 작품 세계 전반의 흐름을 보여주는 다양한 매체의 작업과 더불어, 새로운 ‹Seven Stars› 대형 페인팅, 부유하는 마그넷 조각 등 작품 20여 점을 갤러리 전관에 걸쳐 선보인다.

    전시 «공중부양»에서 구정아는 느슨하면서도 긴밀하게, 비선형적으로 관계를 맺는 작업을 통해 우리가 발붙이고 있는 현실 너머 또 다른 가능성의 영토로 관람객을 초대한다. 전시는 1990년대 이후 구정아 작업에 반복 등장하며 무한히 확장하고 있는 모티프, ‘OUSSS’를 중심축으로 한다. ‘OUSSS’는 구정아가 창안한 불가사의한 우주인 동시에 단어이자 형태소이고, 물질이자 에너지다. 여기에 종종 등장하는 태아 모습의 생명체는 어둠 속을 유영하며 인간을 넘어선 몸짓으로 짓궂은 유머와 기묘한 감각을 전하고, 어디에나 있지만 없는 미스터리(MYSTERIOUSSS), 호기심(CURIOSSSA), 참 나(CHAMNAWANA; true me & I)의 영역으로 우리를 이끈다.

    2022년, 구정아는 9년여간 제작한 ‘OUSSS’에 대한 3D 필름을 파리(Paris+ par Art Basel)에서 처음 선보였다. 이번 전시에서는 해당 필름의 스크립트가 된 드로잉 시리즈, ‹OBP›2015가 최초 공개된다. 익숙한 개념이 깨지고 팽창, 폭발, 방사되는 이 시리즈의 끝에 작가는 남의 마음이나 일의 기미를 재빨리 알아챈다는 제목의 신작 ‹SS Gakchal›2023을 배치했다. 이와 같은 언어유희는 그의 작업에서 자주 발견되는데, 예컨대 작가이자 철학가인 에두아르 글리상(Édouard Glissant, 1928-2011)과 협업 출판한 『FLAMMARIOUSSS』2006에서 구정아는 플라마리온 프랑스어 사전(Flammarion dictionary)에 ‘OUSSS’라는 단어를 슬쩍 추가하고 그만의 정의를 써 놓았다. 본 전시에는 그 한정판 책이 글리상을 기리는 포스터 작업과 함께 전시된다.

    한편, 2020년 PKM 갤러리를 수놓았던 ‹Seven Stars› 시리즈는 본 개인전에서 한낮과 황혼의 그림으로 변화했다. ‘7개의 별’은 점성술, 연금술, 신비주의 등의 바탕이 되는 고대 행성(classical planets; 태양, 달, 수성, 금성, 화성, 목성, 토성)과 연관하는 것으로, 3년 전 발표된 시리즈가 낮에는 담백한 단색 평면이었다가 축적한 빛 에너지로 밤에 형상을 드러내는 회화였다면, 이번 신작은 보다 범우주적인 관점에서 공간(space)과 지구(world), 우주(universe)에 관해 이야기한다. 지구상의 인간은 산소 입자들을 통해 환한 색을 볼 수 있고, 식물은 빛에 반응해 싹을 틔우거나 꽃을 피우며, 중력은 직선으로 뻗는 빛을 곡률로 휘게 하는데, 이러한 지상의 경험은 지구 밖 행성들의 활동과 무관하지 않다는 것이다.

    전시의 또 다른 축으로 소개되는 ‹Density› (2023)는 중력을 거스르는 입체 작업으로 시야를 압도한다. 2005-2006년 매일의 드로잉에서 출발하여 2019년 AR 작업으로 발전한 ‹Density›는 이번 전시에서 끌어당기고 밀어내는 자석의 속성과 결합해 부유하는 조각으로 재탄생했다. 이는 별관에 전시된 ‹NOMOS Alpha›(2016)의 드로잉 이미지와도 연결되는데, 이 연작에서 선잠에 들 때 어스름하게 떠오른 듯한 형상들은 아이의 그림처럼 단순하게 그려졌지만, 그 이면에는 흐릿한 사실과 허구, 심리적인 충동과 명랑함 등의 복잡미묘한 세계가 담겨 있다. 매체를 넘어선 구정아의 이번 작업들은 상호 작용하고 앙상블을 이루며 예측하지 못한 경험과 발견의 경이로움을 선사할 것이다.

    구정아는 ‘그저 평범한 것은 없다’는 태도 아래 흩어지기 쉬운 일상의 소재를 활용하고, 익숙한 장소에 기묘하게 개입하며 평범함의 시적인 측면을 일깨워 왔다. 그는 비가시적이지만 가시적인 것, 가상이면서 현실인 것, 없지만 있는 것 등 상반된 두 개념 사이를 오가며 인지 영역 이면의 열린 가능성에 관해 이야기한다. 최근 내년 베니스 비엔날레의 한국관 대표 작가로 선발된 그는 «오도라마 시티 ODORAMA CITIES»라는 주제로 파빌리온을 ‘한국의 향기 여행’ 공간으로 탈바꿈시키며, 한반도의 무형적인 지도를 관객과 함께 그려 나갈 예정이다.

    전 세계 여러 장소에서 거주하며 활동하는 구정아는 파리 조르주 퐁피두 센터, 뉴욕 디아 비콘, 쿤스트할레 뒤셀도르프, 스톡홀름 현대 미술관, 바젤 바이엘러 파운데이션, 서울 아트선재센터 등에서 개인전을 개최하며 세계적인 작가로 발돋움했다. 이외에도 베니스 비엔날레, 상파울루 비엔날레, 광주 비엔날레와 뉴욕 솔로몬 R. 구겐하임미술관, 런던 테이트 모던, 파리 루이비통 파운데이션, 베를린 그로피우스 바우, 도쿄 모리미술관, 루마 아를, 과천 국립현대미술관, 서울 리움미술관 등의 유수 단체전에 참여했다. 그는 2002년 휴고 보스상 최종 후보, 2005년 에르메스 미술상 수상자, 2016년 주영한국문화원 올해의 작가로 선정된 바 있다. 또한 내년 미국 아스펜 미술관에서의 개인전을 앞두고 있다.

    전시제목구정아: 공중부양

    전시기간2023.09.06(수) - 2023.10.21(토)

    참여작가 구정아

    관람시간10:00am - 06:00pm

    휴관일일요일, 월요일 휴무

    장르회화

    관람료무료

    장소PKM 갤러리 PKM Gallery (서울 종로구 삼청로7길 40 (삼청동, 피케이엠 갤러리) )

    연락처02-734-9467

  • Artists in This Show

PKM 갤러리(PKM Gallery)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토마스 루프: d.o.pe.

    PKM 갤러리

    2024.02.21 ~ 2024.04.13

  • 작품 썸네일

    신민주: 아리아드네의 실

    PKM 갤러리

    2024.03.06 ~ 2024.04.13

  • 작품 썸네일

    토비 지글러: 파괴된 우상

    PKM 갤러리

    2023.11.17 ~ 2024.01.13

  • 작품 썸네일

    권진규: 조각가의 릴리프

    PKM 갤러리

    2023.11.14 ~ 2023.12.09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박미나: 검은

    페리지갤러리

    2024.03.08 ~ 2024.04.27

  • 작품 썸네일

    (no-reply) 회신을 원하지 않음

    아트센터 예술의 시간

    2024.03.16 ~ 2024.04.27

  • 작품 썸네일

    봄 • 봄 ( Spring • See )

    갤러리 나우

    2024.04.16 ~ 2024.04.27

  • 작품 썸네일

    윤정미: 사진으로 읽는 인천 근현대 소설전

    한국근대문학관

    2023.11.24 ~ 2024.04.28

  • 작품 썸네일

    지역 근현대 미술전 : 바다는 잘 있습니다

    창원시립마산문신미술관

    2023.12.12 ~ 2024.04.28

  • 작품 썸네일

    «가장 깊은 것은 피부다», «4도씨»

    세화미술관

    2024.01.30 ~ 2024.04.28

  • 작품 썸네일

    박지수: 빛 나는 그늘 Shining Shade

    갤러리 도올

    2024.04.12 ~ 2024.04.28

  • 작품 썸네일

    김윤신 《Kim Yun Shin》

    국제갤러리

    2024.03.19 ~ 2024.04.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