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경자(Chun KyungJa)

1924년 전남 고흥 출생 - 2015년 사망

서울에서 활동

학력

~ 1944 도쿄여자미술전문학교 미술학
~ 1941 전남여자고등학교

경력

1981 평화통일정책자문회의 자문위원
1978 대한민국예술원 회원
1976 대한민국미술전람회 운영위원
1965 대한민국미술전람회 심사위원
~ 1974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동양화과 교수
~ 1974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동양화과 부교수
~ 1974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동양화과 조교수
1954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동양화과 전임강사
1949 ~ 1952 조선대학교 미술학과 교수

수상경력

1983년 은관문화훈장
1979년 대한민국예술원상
1975년 3.1 문화상
1971년 서울시 예술부문 문화상
1965년 5월 문예상
1955년 대한미술협회전 대통령상

단체전

2017, 카페소사이어티, 서울미술관, 서울
2017, 색채의 재발견展, 뮤지엄 산, 원주

추가정보

천경자는 1924년에 태어나 1944년 동경여자미술전문학교를 졸업하고 파리 아카데미 고에쓰에서 수학하였다. 1955년 대한 미협전 대통령상과 1983년 은관 문화훈장을 수상하였다.천경자의 그림은 그 자신의 생활감정을 포함하여 자연의 아름다움, 생명의 신비, 인간의 내면세계, 문학적인 사유의 세계 등 폭넓은 영역을 포괄한다.
그는 해방 이전에서 오늘에 이르기까지 수많은 화가들이 배출되고 있는 가운데 우리 시대를 대표하는 작가의 한 명으로서 우뚝하다. 더구나 채색화를 왜색풍이라 하여 무조건 경시하던 해방 이후 60년대까지의 그 길고 험난했던 시기를 극복하고 마침내 채색화 붐이 일고 있는 오늘을 예비했던 그 확신에 찬 작가정신으로 말미암아 그의 존재는 더욱 확고하다.
그의 작품세계에서 중심적인 이미지로 떠오르는 꽃과 여인은 일반적인 관점에서 아름다움의 대명사로 통한다. 일상적인 감정을 그림 속에 그대로 연장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그의 그림은 체험적인 인식의 산물이기도 하다. 꽃과 여인은 아름다움 그 자체이면서 한편으로는 여러 가지 상징성을 내포한다. 일상적인 생활감정 뿐만 아니라, 속내를 은유적이고 암시적으로 표현하는 상징적인 메시지를 내포하고 있다.

ArtworksView All

  • artwork thumbnail

    내 슬픈 전설의 22페이지

    종이에 채색, 43.5x36cm, 1977

  • artwork thumbnail

    여인의 시Ⅱ

    종이에 채색, 60x44.5cm, 1985

  • artwork thumbnail

    자마이카의 여인 곡예사

    종이에 채색, 40x31.5cm, 1989

  • artwork thumbnail

    생태

    종이에 채색, 51.5x87cm, 1951

Shows on Mu:umView All

  • 전시 썸네일

    SHOPPING MY ART COLLECTION

    롯데갤러리 대전점

    2017.09.01 ~ 2017.09.27

  • 전시 썸네일

    남도가 낳은 예술가들

    광주시립미술관

    2017.07.27 ~ 2018.01.28

  • 전시 썸네일

    국립현대미술관 소장품특별전: 균열

    국립현대미술관

    2017.04.19 ~ 2018.04.29

  • 전시 썸네일

    카페소사이어티

    서울미술관

    2017.03.28 ~ 2017.0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