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주: 오래보고. 마주하고. 주목할만한

2017.09.01 ▶ 2017.12.31

가나아트파크

경기 양주시 장흥면 권율로 117 (일영리, 장흥아트파크) 어린이미술관 전관

Homepage Map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작품 썸네일

    권경엽

    Mirror Room 캔버스에 유채, 97X162.2cm, 2014

  • 작품 썸네일

    김건일

    Career of Emotion 캔버스에 유채, 194×390cm, 2015

  • 작품 썸네일

    박희섭

    AFTER NATURE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글로스 바니쉬, 자개, 70×70cm, 2016

  • 작품 썸네일

    손선경

    인물 시리즈 가변설치, 애니메이션 영상, loop, 2016~2017

  • 작품 썸네일

    임지빈

    Everywhere 가변설치, 2017

  • 작품 썸네일

    손선경

    가나어린이미술관 4전시장 전시 전경

  • 작품 썸네일

    박영남

    시걸의 정원 Segal's Garden 벽화, 2017

  • 작품 썸네일

    이이남

    꽃과 만물 (AP 1/2) LED TV, 7분 40초, 77.3x130.5x15.3cm, 2013

  • 작품 썸네일

    조지 시걸

    우연한 만남(Chance Meeting) 브론즈, 102x139x312cm, 1989

  • Press Release

    가나아트파크(대표 원정선) 기획전 《오마주》전은 자칫 어렵게 다가올 수 있는 현대미술을 바라보는 자세에 대해 제안한다. 오마주(Hommage)란 프랑스어로 ‘존경’, ‘경의’를 뜻하며, 영화에서 어떤 대상에 대한 존경의 표시로 다른 작품의 주요 장면이나 대사를 인용하는 것을 이르는 용어이다. 예술가들의 작품은 다른 누군가의 오마주가 될 수 있는 잠재성을 가지고 있으며, 예술가가 살아온 삶 역시 그렇다.
     《오마주》전은 ‘오마주’라는 용어를 차용하여 한 글자씩 ‘오래보고’, ‘마주하고’, ‘주목할만한’ 이라는 의미를 부여했다. 이번 전시는 최근 2년간 국내외 개인전을 가진 작가 중에서 각기 다른 장르에서 재료를 다루는 방식과 작품의 형상에서 주목할 만한 작가 7인(권경엽, 김건일, 박영남, 박희섭, 손선경, 이이남, 임지빈)을 소개한다.

     권경엽 작가는 추상적인 감정과 기억을 공간과 인물의 탁월한 연출력을 통해 캔버스 화면에 재현하고, 김건일 작가는 형상을 그린 캔버스 표면을 완전하게 덮은 상태에서 물감이 채 마르기 전에 닦아내면서 형상에 대한 기억을 재생산하는 작업을 한다. 박영남 작가의 최근 작업은 낮과 밤, 빛과 어둠의 상태와 관계를 캔버스에 무채색 화면으로 표현하는 것인데, 이번 전시에서는 무채색 조각인 조지시걸의 〈우연한 만남〉(1989)을 오마주한 벽화를 선사한다. 박희섭 작가는 자개를 소재로 뿌리와 줄기가 혼재된 유기체를 무한증식 시키며, 자개의 빛과 강렬한 원색의 대비로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손선경 작가는 인물의 움직임을 한국화의 여백과 간결한 먹선의 대비를 접목시켜 직접 수작으로 완성한 드로잉을 연결하여 애니메이션으로 표현한다. 이이남 작가는 겸재 정선의 인왕제색도, 미켈란 젤로의 피에타, 조르주 쇠라의 그랑자트 섬의 일요일 오후 등 과거 명작을 현대에 재탄생 시키는 미디어 아트를 선보이며 과거와 현재의 시공간을 잇는 시도를 해왔다. 임지빈 작가는 수많은 마니아층이 소장하고 있는 ‘베어브릭’ 캐릭터에 공기를 주입하고 대형 조형물로 치환함으로써 언제든지 이동 가능(potable)하고 누구든지 볼 수 있는 공공미술로서 개념을 달리하게 된다. 그 외에도 데미안 허스트, 마크 퀸, 요시토모 나라, 앤디워홀, 프랭크 스텔라 등 세계 현대미술 작가의 상설전시도 주요 섹션으로 자리한다.

     하나의 작품이 탄생하기까지 작가들의 끊임없는 탐구과정과 실험정신이 수반된다. 한 사람의 창의적인 사고로 완성된 작품이 많은 사람들에게 파급되고 작가만의 정체성이 구축되기 까지는 오랜 시간이 걸린다. 우리는 다소 이해하기 어려운 현대미술과 마주하더라도 지루해지지 말자. 오랫동안 관심을 가지고 본다면, 또 그 안에서 자신의 마음에 드는 작품을 발견한다면 그 작품과 오래 마주하는건 어떨까. 그것은 현대미술에 잠재된 오마주를 발견하는 일이며 자신 안에 미술에 대한 애호의 문화를 만드는 일일 것이다.

    전시제목오마주: 오래보고. 마주하고. 주목할만한

    전시기간2017.09.01(금) - 2017.12.31(일)

    참여작가 권경엽, 김건일, 박영남, 박희섭, 손선경, 이이남, 임지빈, 데미안 허스트, 마크 퀸, 앤디 워홀, 요시토 모나라, 조지 시걸, 프랭크 스텔라

    관람시간10:00am~06:00pm
    4~10월 주말,공휴일_10:00am~07:00pm

    휴관일월요일 휴관

    장르회화, 입체, 설치, 미디어

    관람료어른 8,000원 / 청소년 7,000원 / 어린이 6,000원
    * 24개월 미만, 65세 이상 무료관람

    장소가나아트파크 GANA ART PARK (경기 양주시 장흥면 권율로 117 (일영리, 장흥아트파크) 어린이미술관 전관)

    연락처031.877.0500

  • Artists in This Show

가나아트파크(GANA ART PARK)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TOUCHABLE SCENE : 김남표 & 윤종석 2인展

    가나아트파크

    2018.01.06 ~ 2018.03.18

  • 작품 썸네일

    오마주: 오래보고. 마주하고. 주목할만한

    가나아트파크

    2017.09.01 ~ 2017.12.31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THE SHOW MUST GO ON

    두산갤러리

    2018.05.02 ~ 2018.06.20

  • 작품 썸네일

    안영일·오세열 회화전

    갤러리조은

    2018.05.16 ~ 2018.06.20

  • 작품 썸네일

    한국공예문화협회전 <2018 한국 현대공예 원로•정예작가 10인전>

    전북도립미술관 서울관

    2018.05.16 ~ 2018.06.21

  • 작품 썸네일

    부재의 서사 A Narrative of Absence

    소피스갤러리

    2018.05.19 ~ 2018.06.23

  • 작품 썸네일

    FRAGILE

    챕터투

    2018.05.10 ~ 2018.06.23

  • 작품 썸네일

    금하는 것을 금하라 Not To Allowed To Ban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2018.02.27 ~ 2018.06.24

  • 작품 썸네일

    JULIAN OPIE in BUSAN

    F1963

    2018.03.24 ~ 2018.06.24

  • 작품 썸네일

    4·3 70주년 특별전 : 포스트 트라우마

    제주도립미술관

    2018.03.31 ~ 2018.06.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