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화진(Hwajin Chang)

1949년 출생

서울에서 활동

학력

1982년 크랜브룩 아카데미 오브 아트 미술학 전공 석사
1977년 서울대학교 서양화과 전공 석사
1973년 서울대학교 회화과 전공 학사

경력

이화여자대학교 조형예술대학 미술학부 학부장
이화여자대학교 조형예술대학 미술학부 회화판화전공 교수
1996.05 제15회 대한민국미술대전 양화부문 심사위원
1996.02 이화여자대학교 서양화과 학과장
이화여자대학교 조형예술대 서양화과 교수
1980 플랫 그래픽 센터 연수

수상경력

1985 제4회 석남미술상

개인전

2004 개인전, 성곡미술관, 서울
2000 개인전, 금호미술관, 서울
1998 개인전, 박영덕화랑, 서울
1994 개인전, 박영덕화랑, 서울
1991 개인전, 갤러리현대, 서울
1985 개인전, 그로리치화랑
1983 개인전, 공간미술관
1980 개인전, 미국 디트로이트

단체전

2017 삼라만상 : 김환기에서 양푸둥까지,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 서울
2004 강박관념, 성곡미술관
2002 제17회 아시아 국제 미술 전람회, 대전시립미술관
2001 아시아 세기의 시작전, 오사카 Caso
1998 한국 현대 5인전, 뉴욕 홈스트라미술관
1998 코러스와 디스토션, 뉴욕 스페이스 언타이틀드화랑
1997 시카고 아트페어, 시카고 네이비피어 페스티발홀
1996 흑백전, 서미갤러리 / KUNSTRAI 96, 암스텔담 컨벤션센터
1996 한국 현대판화전
1995 현대미술 50년, 국립현대미술관 / 한국미술 95 : 질.량.감, 국립현대미술관
1995 시멘트와 미술의 만남전, 성곡미술관 / 제10회 아주 국제 미술관, 싱가폴 국립박물관
1994 개관 기념 초대전, 한전프라자화랑
1993 제12회 서울 국제 판화 교류전, 미술회관
1993 제20회 유브리아나 국제 판화 비엔날레, 유브리아나 티볼리화랑
1993 한국 현대판화 40년전 / 한국 지성의 표상전, 조선일보미술관
1992 ~ 1994 상호 : 침투(북미-한국 판화작가 교류), 디트로이트 크랜브룩미술관
1992 ~ 1994 한국현대판화가협회전
1992 한국 현대판화 대표작가전, KoArt화랑 / 한-일 현대판화가협회전, 미술회관
1992 제8회 서울 국제 판화 비엔날레, 서울시립미술관
1992 아시아 현대작가 판화전, 후쿠오카 무라오카화랑
1992 서울 판화대전, 서울시립미술관
1991 ~ 1996 서울 미술대전, 서울시립미술관
1991 회화와 판화의 만남, 테코미술관 / 한국 현대판화전, 유브리아나 티볼리화랑
1991 현대 한국회화, 호암갤러리 / 현대판화 Nagoya 92, 나고야 아시치겡미술관
1991 움직이는 미술관, 국립현대미술관1991년, 한국 현대미술 초대전, 경주 선재 현대미술관
1990 서울 판화 90, 신세계미술관 / 한국미술-오늘의 상황전, 예술의전당
1990 한국 현대 미술작가 초대전, 롯데미술관
1989 ~ 1994 아주 국제 미술전
1989 Abstract
1989 ~ 1991 현대 한국회화전, 호암갤러리
1989 서울 국제 판화 교류전, 미술회관 / 한국 현대미술-80년대의 정황전, 동숭아트센터

작품소장

국립현대미술관
호암미술관
벽산갤러리
서울시립미술관
선재현대미술관
대영국박물관
금호아시아나 사옥(구)
강남 삼성생명 사옥

추가정보

장화진의 최근 작업들은 그 구조 방법이나 공간 해석, 새로운 언어 기호학에 대한 관심 등에 있어서 이전의 그것들과 달리 보이나, "그림이란 무엇인가?" 라는 물음에 입각한 "틀"에 대한 논제는 계속되고 있는 점이 특징이다. 나무상자나 투명 아크릴판, 혹은 부식된 철판 사용 등의 그의 작업에서 한결같이 등장하는 사각형 프레임은 바로 그림, 즉 " 틀"에 대한 그의 집념을 암시한다. 흔히 이전의 「가장자리 시리즈」작업을 화면 고유의 평면성과 물감의 물성을 지향하고 있는 순수형식주의의 틀로 간주할 수 있겠으나 돌이켜 보면 그의 "틀"의 개념은 정병관이 지적했듯이 쉬포르-쉬르파스의 분석미학에 더 근접해 있다.
작금의 그의 작업에서의 공간의 다양한 실험들은 이러한 그림의 존재에 대한 틀의 분석에서 한층 더 개념을 발전시켜 후기구조주의에서 차용한 언어학적, 기호적 관심을 다각적으로 반영하고 있어 방법상으로는 다분히 포스트모더니즘의 회의론적 관점을 포용하고 있으나 그의 원래의 논의의 상정에서 크게 멀어져 있지 않다.

ArtworksView All

  • artwork thumbnail

    24 Windows

    Oil Color, Digital Image on Canvas, 232x348x4cm, 2012

  • artwork thumbnail

    Empty Space - 5

    Acrylic Color, Digital Image on Canvas, 72.5x72.5x4cm, 2012

  • artwork thumbnail

    Empty Space - 6

    Acrylic Color, Digital Image on Canvas, 72.5x72.5x4cm, 2012

  • artwork thumbnail

    1996.8.15이

    유리상자,중앙청모형,추와실, 2004-2013

Shows on Mu:umView All

  • 전시 썸네일

    삼라만상 : 김환기에서 양푸둥까지

    국립현대미술관

    2017.03.13 ~ 2017.08.13

  • 전시 썸네일

    《자이트가이스트-시대정신》Zeitgeist Korea

    국립현대미술관

    2013.11.13 ~ 2014.04.27

  • 전시 썸네일

    장화진 - 공간의 굴절과 기억

    금호미술관

    2013.04.04 ~ 2013.04.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