색채의 재발견展

2017.03.17 ▶ 2017.09.03

뮤지엄 산

강원 원주시 지정면 월송리 산 129-5 뮤지엄산

Homepage Map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아이콘
  • 작품 썸네일

    박생광

    시집가는 날 종이에 채색, 1983, 개인소장

  • 작품 썸네일

    홍경택

    연필그림3 리넨에 유채, 259x 776cm, 2001-2010, 개인소장

  • 작품 썸네일

    윤형근

    다청색 캔버스에 유채, 130x 162.3cm, 1977, 뮤지엄산

  • 작품 썸네일

    박서보

    묘법 No.930701 한지에 혼합재료, 182x227.5cm, 1993, 뮤지엄산

  • Press Release

    뮤지엄 SAN 전반기 기획전시 <색채의 재발견>展 개최
    이 시대 색채의 의미와 일상에서 뜻밖의 색채를 살펴볼 수 있는 전시
    한국 현대미술로 각광받는 단색화 대표 작가들의 작품도 선보여


    상큼한 봄내음이 가득한 3월, 뮤지엄 SAN(관장 오광수)에서는 색채를 주제로 한 기획전시를 새롭게 선보인다. 이번 <색채의 재발견>展은 색채를 자유롭게 구현하는 예술가들에게 색채는 어떠한 의미를 갖는 것일까에 대한 탐구심으로 기획된 전시로 3월 17일부터 9월 3일까지 선보일 예정이다.
    아울러 <색채의 재발견>展과 함께 상설 기획전시로는 최근 국내외에서 관심이 고조되고 있는 단색화를 재조명하는 13명의 대표 작품도 소개된다. 비워내는 과정의 단색화에서부터 색채가 전면으로 드러나는 작품까지를 모두 만나볼 수 있다.

    ▷ 색채의 건강한 반란, <색채의 재발견>展
    미술사에 있어 형태냐 색채냐 하는 주장은 18세기 후반 고전주위와 낭만주의의 등장에 의해 첨예한 양상을 보였고, 오랜 시간을 통해 형태에 존속되어 있던 색채가 자각되고 색채 고유의 가치를 확대하려는 모색이 19세기, 20세기 미술에 뚜렷한 현상으로 나타난다.
    색채의 재발견展도 이 같은 미술사적 문맥에 이어진 것으로 뮤지엄 SAN은 이를 올해의 화두로 제시하면서 색채의 건강한 반란이 우리 미술을 더욱 풍부하고 다양하게 가꾸어가는 계기가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이번 색채의 재발견展의 참여 작가는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색채 작가인 천경자와 박생광, 전혁림, 김종학을 위시하여 표현주의 계열의 서용선, 정철교, 최인선, 이중희, 그리고 네오 팝 경향의 홍경택과 이상원, 개성파 작가인 박지혜, 함경아, 조각가 김병호 등 여러 층위의 작가가 포함되어 있다.

    이번 전시를 통해 동시대가 앉고 있는 색체의 의미와 소소한 일상에서 만나는 뜻밖에 색을 재발견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

    ▷ 단색화와 한국의 현대미술, <한국미술 산책Ⅱ: 단색화>展
    단색화는 최근 국내뿐만 아니라 주로 해외에서 인기를 얻어가면서 한국의 대표적인 현대미술로 각광을 받았다. 이번 뮤지엄 SAN 상설 기획전시로 단색화展이 새롭게 전시된다.

    한국 현대미술의 한 획을 그은 단색화의 대표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는 전시로 ‘색채의 재발견’展과 함께 3월 17일부터 9월 3일까지 개최된다.
    단색화는 단일한 색면으로 이루어진 회화 양식으로 화면 위에 꾸준히 반복적으로 덧칠하는 기법을 이용해서 재료의 특성을 잘 살리는 것이 특징이다. 1970년대 초반에서부터 단색화에 해당하는 작품들이 등장하기 시작하면서 70년대 중반을 넘어서면서 한국 현대미술의 대표적인 경향으로 떠올랐다.

    특히 이번 전시는 단색화란 무엇인지에 대한 담론과 함께 관람객들과 현대의 한국미술을 교감해보고자 <한국미술의 산책Ⅱ: 단색화>展이 기획되었으며, 국제적인 관심과 더불어 국내 미술계에서도 화두였던 단색화의 역사와 흐름을 알아보고 그 작품 속에 담긴 뜻을 알아보는 시간을 가질 수 있다.

    또한 이번 상설 기획전을 통해 단색화 작품들의 색상, 재료, 질감, 기법 등의 차이를 통해 다양한 매력을 느껴볼 수 있으며, 한국의 독창적인 현대미술인 단색화의 매력과 함께 ‘색채의 재발견’展과 비교하면서 재미있게 감상할 수 있는 기회이기도 하다.
    단색화란 무엇인가. 단색화의 미학은 무엇일까? 수 십년 동안 동일한 주제성을 가지고 수행과정과도 같은 비워내는 작업을 진행해온 작가들의 작품을 고요히 감상해볼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

    전시제목색채의 재발견展

    전시기간2017.03.17(금) - 2017.09.03(일)

    참여작가 박생광, 천경자, 최인선, 홍경택, 박서보, 윤형근, 서승원, 김종학, 박지혜, 서용선, 함경아, 김기린, 김춘수, 김태호, 이우환, 정상화, 정창섭, 최명영, 하종현, 허황, 김병호, 이상원

    관람시간10:00am~18:00pm

    휴관일월요일

    장르특별전시

    관람료성인 15,000원 / 소인 10,000원
    ※페이퍼갤러리+청조갤러리(기획전시관)

    장소뮤지엄 산 Museum SAN (강원 원주시 지정면 월송리 산 129-5 뮤지엄산)

    연락처033-730-9034

  • Artists in This Show

뮤지엄 산(Museum SAN) Shows on Mu:umView All

  • 작품 썸네일

    색채의 재발견展

    뮤지엄 산

    2017.03.17 ~ 2017.09.03

  • 작품 썸네일

    이야기가 있는 그림, 일러스트레이션 展

    뮤지엄 산

    2016.09.08 ~ 2017.02.26

Current Shows

  • 작품 썸네일

    The Road Home

    갤러리 조선

    2017.07.01 ~ 2017.07.22

  • 작품 썸네일

    느린풍경 Slow Landscape

    갤러리 희

    2017.05.27 ~ 2017.07.23

  • 작품 썸네일

    오 친구들이여, 친구는 없구나(O philoi, oudeis philos)

    아뜰리에 에르메스

    2017.05.20 ~ 2017.07.23

  • 작품 썸네일

    민경숙전

    통인옥션갤러리

    2017.07.05 ~ 2017.07.23

  • 작품 썸네일

    Thumps up! 엄지척!

    전북도립미술관 서울관

    2017.07.19 ~ 2017.07.24

  • 작품 썸네일

    Our journey 展

    갤러리 가비

    2017.07.12 ~ 2017.07.26

  • 작품 썸네일

    PLAN B

    표갤러리

    2017.06.28 ~ 2017.07.27

  • 작품 썸네일

    Discreet Music展

    갤러리 담

    2017.07.18 ~ 2017.07.27